줄무늬 양말 때문에 교무실 청소… 학교는 변하지 않았다

나는 현재 서울 소재 직업계 고등학교에 재학 중이다. 학생으로서, 그리고 청소년인권활동가로서 나는 ‘학생다운’ 모습을 강요하며 학생을 통제하는 용의복장 규제에 대해서 꾸준히 비판하고 있다. 학생인권운동의 역사를 돌아보면 2000년대 초반부터 복장 및 두발 규제 폐지를 요구해왔음에도, 교내 학생인권의 실태는 여…

기사 더보기